xe.basic
커뮤니티
사진방
사진방
홈 > 커뮤니티>사진방

<사심없는 기계> 서철편-욕망기계들, 함께 여행하다 (1)
 글쓴이 : 감이당 | 작성일 : 19-10-28 08:37
조회 : 859  



니하오~! 워 짜오 하오쩡!

안녕하세요. 한국말 쓰는 게 참 오랜만인 호정입니다.ㅎㅎ

여기서 하~도 한자를 읽어대서 한글이 오히려 외국어처럼 느껴질 뻔..했으나

역시 한글은 한글이네요!^ㅁ^


 IMG_8847.JPG

IMG_8850.JPG

짜쟌
계림의 동 트는 모습! 멋있죠?!! ㅎㅎ
이것은 엊그제 아침, 우리 중 유일한 얼리버드인 근영샘이 포착한 사진인데,
벌써 기억이 가물가물하네요~!
저와 서철팀은 지금 바로 요기에 있습니다!


IMG_0714.JPG

상해 공항 한복판!에 눕거나 앉아서 다들 도란도란~ 놀고 있어요 ㅎㅎ

여행 떠나기 전부터 유명했던 저희의 ‘상해공항 14시간 체류기’ !!

가 드디어 실현되고 있는 순간입니다.ㅎㅎ


요기까지 제가 상해공항에서 (후기를) 썼구요.

쓰다가 비행기 시간이 다가와서 밥먹구 하느라고 못쓰고

이제 한국에 돌아와서 다시 씁니다! ㅎㅎ


 

크으~~~~

뽈록뽈록 컵케익 산 사이로 흐르는 리강의 모습.

저희는 돌아오는 날을 이틀 앞두고 일정을 살짝 변경해 이 경치를 보러 올라갔다 왔어요.

이유는?!

다들 긴 여행을 하며 약간의 무리가 와서 몸이 피곤해졌기 때문이지요. ㅎㅎ;;


저희 숙소 앞에 슈퍼가 하나 있었는데,

그곳에는 여행자들 가이드도 겸해서 일하고 있는 아저씨 사장님이 계셨어요.

아저씨 왈  : ” 상공산 피아오량~~! (상공산 예쁘다) “

그 말을 알아들으신 근영샘이 이것저것 물어보시다가

알아보니 아저씨가 저희를 자가용으로 직접 상공산 입구까지 태워다주시겠다는 것!


 

 

 


그래서 저희는 ” 피아오량~! ” 한 마디에 ㅋㅋ

짐을 들고 걷는 무리한 일정을 살짝 뒤로 하고

아저씨의 차를 얻어 타고 예쁜 상공산을 보러 가기루 했습니다. ^_^

(물론 페이는 있고요!ㅎㅎ)

그리하여 보러 간 상공산!


 

근영샘도 보시곤 좋아하시더니


 


이번에 새로 구입한 셀카봉으로 산수절경을 찰칵찰칵!

(저 때까지만 해도 있었건만.. 셀카봉은 또 발 달고 근영샘 곁을 떠나버렸씀니다..)


  

셀카봉 덕에 멋진 배경과 우리 모두가 사진에 폭 담겼어요.ㅎㅎ

상공산을 보고 내려와서는 계림 숙소로 이동!

그곳에서 저희는 침대와 혼연일체가 되어..

다들 누워서 네시간? 동안인가 수다를 떨었습니다. ㅋㅋㅋㅋ (사진은 없네요..)

요즘 힙합 문화 얘기부터 해서, 근영샘 세대 롹 밴드 노래도 듣고ㅋㅋㅋ

청년 문화를 어떻게 새롭게 만들어 갈 것인지,

앞으로 또 어떤 글을 쓸 수 있을지 등 엄청 여러 이야기들을 나누었어요.

지나고보니 여행 중 제일 기억에 남는 시간이었던 듯…ㅎㅎ


 

그렇게 수다를 몇 시간 떨고나니 피로가 약간 회복이 되면서

계림의 밤을 이대로 보낼 순 없다!!는 생각이 들어서 밖으로 뛰쳐나왔어요.ㅎㅎ

밤 10시가 넘어서 식당들이 하나둘 문을 닫고 있던 때라

거리를 어슬렁어슬렁 거리다가 찾아 들어간 곳. 면 메뉴가 엄청 많았는데요.


 

이럴 수가! 수~타~!!!


 
아니나 다를까,
이제까지 먹었던 면 중 가장 맛있는 면집이었다는!!
호호. 역시 식상 많은 친구들과 함께 하니 이런 운이…^^


 
실컷 먹고서 배가 부르니 이강 강변을 따라 산책을 좀 하고~


저희는 다시 숙소로~ 돌아가서 푹 잤답니다. ㅎㅎ


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

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.
이전글 다음글
목록

감이당| 주소  서울시 중구 필동 3가 79-66 깨봉빌딩 2층   전화  070-4334-1790

copyright(c) 2012 gamidang.com all rights reserved.